2011092601.jpg

 

별이라도 따려고 나무에 오르는 것인지 고양이의 마음을 알수없는 오후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