2008020101.jpg

 

닳는다는 것

길을 걷는 것처럼 인생도 그렇게 희미하게 닳아가는지 모른다.